상단여백
HOME 자재/공법 국토교통
교통안전공단, 버스운전자 졸음 및 부주의운전 모니터링 장치 시범 운영

교통안전공단(이사장 오영태)은 ‘버스운전자 졸음 및 부주의 운전 모니터링 장치’를 개발하고 4월 한 달간 수도권 운행 광역직행버스를 대상으로 시범운영한다고 밝혔다.

버스운전자 졸음 및 부주의 운전 시범운행 사진 ⓒ 교통안전공단

공단은 지난 2014년부터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졸음운전 예방장치 개발을 진행해 왔으며, 이번 시범운영 기간 나타난 문제점을 보완하여 내년 이후 최종점검을 거쳐 해당 장치의 상용화를 검토할 계획이다.

이번에 개발된 첨단예방장치는 ‘얼굴인지장치’와 ‘차량운행정보 프로그램’을 통해 위험상황이 확인되면 ‘운전자착용 밴드’에 진동이 발생해 운전자의 주의운전을 유도하게 된다.

세가지로 구성된 예방장치는 ▲ 얼굴모니터링장치(운전자의 얼굴방향과 눈꺼풀 감김 정도 등의 운전자 피로상태 측정) ▲ 차량운행정보 프로그램(앞 차와의 추돌거리 예측, 지그재그 주행 등 차량의 궤적변화 등을 통해 위험상황을 예측) ▲ 운전자착용 밴드(운전자의 생체신호를 감지하고 위험상황을 운전자에게 전달하는 역할)이다.

기술인 신문 / 김병철 기자 ( bckim@gisulin.kr )

<저작권자 © 기술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술인신문-영문 gisulin English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tl=en&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일어 gisulin 日文
http://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중국어 gisulin 中文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