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기술일반
국가기술자격 실기시험 부정행위 수사의뢰수사에 적극 협조, 직원 연루 시 지휘고하 막론하고 엄정조치

국가기술자격 실기시험에서 전직 직업전문학교 강사 주도하에 수험생으로부터 대가를 받고 부정행위가 이루어진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지난 9월 11일 오후 5시경 일부 실기시험에서 부정행위가 있었다는 제보를 받고 경찰에 수사의뢰 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수험자 소지품 감독과, 시험문제지 보안 유지 강화, 수험자 및 감독위원 사전 교육 강화 등 시험관리를 강화했으며, 9월 13일 시험에 수험생이 숨겨 온 휴대폰을 사용하려던 부정행위를 적발해 경찰에 신고했다.

고용노동부는 이번 사건을 단순한 시험 부정행위에 한정하여 다루지 않고 검정시행 관리에 대해 점검하는 등 고강도 혁신 작업에 착수했다.

부정행위자에 대해서는 형사 고발 조치, 시험 무효처리 하는 등 엄정 조치할 계획이며, 자체 감사 등을 통해 비위사실이 확인될 경우 무관용 원칙하에 지휘고하를 막론하고 최고 처벌 수준 적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기술인 신문 / 조재학 기자 ( jjhcivil@daum.net )

<저작권자 © 기술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재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술인신문-영문 gisulin English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tl=en&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일어 gisulin 日文
http://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중국어 gisulin 中文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