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기술일반
핫이슈, 'SOC 투자 정상화를 위한 긴급 토론회'국민 기본생활 향상과 복지를 위한 SOC 지속 투자가 필요

국회 이우현(자유한국당, 경기 용인시갑) 의원과 김도읍(자유한국당, 부산 북구강서구을) 의원이 주최하고,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이하 건단련)가 주관한 "SOC 투자 정상화를 위한 긴급 토론회"가 열띤 성황속에 개최됐다.

11일 국회의원회관 대강당에서 열린 'SOC 투자 정상화를 위한 긴급 토론회'가 뜨거운 열기속에 개최됐다.

이번 토론회는 정부의 내년도 SOC 인프라 예산이 올해보다 20.2%나 대폭 삭감한 17.7조원으로 확정돼 국회에 제출됨에 따라 바람직한 SOC 투자 정책의 논의를 위해 열렸다.

이날 토론회에는 내년도 SOC 예산이 핫이슈로 다가옴에 따라 건설관계자 700여명이 토론회장을 가득 채웠으며, 이들은 건단련이 마련한 ‘건설이 복지이고 일자리입니다’, ‘SOC는 대한민국의 미래다’, ‘SOC는 국민행복을 건설합니다’라는 피켓을 들고 정부의 SOC예산 증액을 요구했다.

이날 토론회를 주최한 이우현 의원은 "SOC가 복지라고 생각한다. 도로 항만 등 시설을 설치하는 것이 복지이다."라며, "오늘 토론이 SOC사업의 진단을 정확하게 해주는 토론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특히 김도읍 의원은 "SOC사업은 생산유발계수와 고용유발계수가 가장높은 사업에 20%나 삭감하는 것은 문제이다."이라고 지적하며, "자유한국당 예결위원회는 삭감된 SOC예산의 증액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SOC투자 현황과 필요성’에 대한 주원 현대경제연구원 이사의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SOC 투자정책의 기본방향’(박용석 한국건설산업연구원 실장), ‘한국적 특수성을 고려한 SOC 적정 투자 방향’(이상건 국토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의 발표가 이어졌다.

주제발표가 끝난고 최완진 한국외국어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장이 사회를 맡고, 박동규 한양대학교 교수, 오상우 기획재정부 국토교통예산과장, 유정복 한국교통연구원 도로교통본부장, 유현 남양건설 상무, 이근우 매일경제신문 기사, 지종철 국토교통부 재정담당관 등이 참여한 지정토론이 열렸다.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 유주현 회장은 이번 토론회가 SOC 투자 확대를 통해 향후 국민생활 편의 향상과 신규 일자리 창출 효과로 이어지기를 기대하며, 앞으로도 SOC에 대해 국민들이 가지는 인식이 개선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술인 신문 / 조재학 기자 ( jjhcivil@daum.net )

<저작권자 © 기술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재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술인신문-영문 gisulin English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tl=en&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일어 gisulin 日文
http://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중국어 gisulin 中文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