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기술일반
공공기관 361곳 중 신입 초임이 가장 높은 곳은?신입 초임 평균 3475만 원, '대구경북과학기술원' 5268만원으로 최고
인크루트는 2018년 공공기관 신입 초임연봉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대구경북과학기술원'이 2018년 신입 초임연봉 5268만 원으로 연봉이 가장 높은 곳으로 조사됐다.

인크루트는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 '알리오'에 공시된 361개 공공기관(공기업 35개, 준정부기관 93곳, 부설기관 23곳, 기타공공기관 210곳)의 2018 신입사원 초임 예산을 분석한 결과 2018년 초임연봉 평균은 3475만 원으로 조사 됐다고 밝혔다.

연봉 '3000만원 이상 4000만원 미만'인 기관이 61.5%(222곳)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2000만원 이상 3000만원 미만'이 19.7%(71곳), '4000만원 이상 5000만원 미만'이 18.3%(66곳)인 것으로 나타났다. '5000만원 이상 6000만원 미만'을 지급하는 기관도 2곳(0.6%)으로 나타났다.

특히 가장 초임이 높은 기관은 기타공공기관인 '대구경북과학기술원'으로, 올 신입사원 초임으로 5268만원을 지급한다고 밝혀 전체 평균금액인 3475만원보다도 51.6%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한국원자력연구원(5011만원)과 한국과학기술원(4988만원)이 그 뒤를 이어 과학·기술연구 부문 관련 기관이 나란히 초임연봉 TOP3에 이름을 올렸다.

그 다음으로는 ▲중소기업은행(4969만원)과 ▲한국산업은행(4938만원)이 각각 4, 5위에, ▲한국연구재단(4789만원) ▲국가과학기술인력개발원(4731만원) ▲항공안전기술원(4649만원)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4569만원) ▲국방과학연구소(4520만원) 순으로 상위 10위 수준의 연봉을 지급할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공기업 및 공공기관 전체의 전년비 신입사원 초임 인상율은 평균 0.6%로, 인상율이 가장 높은 기관은 준정부기관인 '아시아문화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2,520만원에서 올해 3,546만원으로 무려 40.7%가 뛰었다. 이어 한국석유공사(+27.5%)와 한국문화재재단(+22.8%), 중소기업연구원(+18.2%), 서울요양원(+14.9%) 등도 큰 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1월 인크루트 조사결과, 신입구직자의 평균 희망연봉은 3310만원으로, 최대 및 최소 희망소득은 각각 4035만원, 3732만원 선이었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앞서 밝힌 전체공공기관의 평균연봉은 이미 신입구직자의 희망연봉을 상회했다"며 "이는 정년이 보장되는 안정성 외에도 공공기관 모집에 신입구직자들이 몰리는 이유 중 하나일 것"이라며 조사소감을 전했다.

 

기술인 신문 / 조재학 기자 ( jjhcivil@daum.net )

<저작권자 © 기술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재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술인신문-영문 gisulin English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tl=en&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일어 gisulin 日文
http://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중국어 gisulin 中文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