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정치·사회
에너지 공공기관 여전히 퇴직자 채용 관리규정 부실퇴직자 입찰비리 반복되나 관리를 적극적으로 하는 공기업 절반에도 못미쳐
김종훈의원

산자중기위 소속 김종훈 의원실이 산업부 산하 에너지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퇴직자 관리규정을 조사한 결과, 27개의 에너지 공공기관 중 한국석유관리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2곳만 별도의 퇴직자 윤리강령을 가지고 있었다고 밝혔다.

한수원, 한국지역난방공사, 한전KPS, 한국전력기술, 한국원자력 연료 등의 공공기관은 별도의 퇴직자 규정을 두지는 않았지만 임직원 행동강령에서 구체적으로 퇴직자의 재취업을 제한하거나 협력업체 행동강령을 통해 협력사에서 자체적으로 원청회사인 공기업의 퇴직자를 채용할 경우 심사받도록 하는 규정을 두고 퇴직자를 관리하고 있었다.
 
국정감사 시기마다 지적되는 것이 공공기관 퇴직자들의 자회사나 협력업체로의 재취업 문제지만 계속되는 지적에도 불구하고 공공기관의 퇴직자 관리시스템은 마련되고 있지 못하고 있다. 

에너지 공공기관의 퇴직자관련 비리는 계속 지적돼 왔다. 올해만 해도 3월 감사원의 남동·중부·서부 발전이 한전 퇴직자가 운영하는 회사에 수의계약을 체결, 일감 몰아주기로 감사원의 주의 통보를 받았고, 최근 가스공사와 가스안전공사는 전현직 임직원이 출자한 회사와의 용역비리가 적발되기도 했다. 

김종훈 의원은 “비리를 사전 예방해야 할 산자부가 공공기관의 퇴직자 관리를 소홀히 하고 있는 것은 이해하기 힘들다”라며, “산자부에서 에너지 공공기관의 퇴직자 관리 기준을 마련하고 업무 연관성을 고려해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시스템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라고 지적했다.

기술인 신문 / 최병태 기자 ( choibt828@naver.com )

<저작권자 © 기술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병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술인신문-영문 gisulin English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tl=en&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일어 gisulin 日文
http://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중국어 gisulin 中文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