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기술일반 공청회/세미나
세계 콘크리트 블록포장 전문가... 10월에 서울서 모인다.콘크리트 블록포장 관련 국제 유일 행사… 서울 첫 개최, 30여 개국· 700명 참여

전 세계 콘크리트 블록포장 전문가들이 오는 10월이면 서울에서 모인다.

서울시는 (사)한국블록협회가 주최하는 ‘2018 서울 국제 콘크리트 블록포장 컨퍼런스(ICCBP)’를 10월16일(화)부터 19일(금)까지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콘크리트 블록포장 관련 유일한 국제행사로 30여 개국 총 700여 명이 참여해 기조연설, 논문 등 40건을 발표한다. 전시부스도 58개 설치한다. 

‘국제 콘크리트 블록포장 컨퍼런스(ICCBP : International Conference on Concrete Block Pavement)’는 블록포장 학술, 기술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연구원, 교수, 협회 등 전문가로 구성된 조직인 ‘SEPT(Small Element Pavement Technologists)’가 1980년 영국 뉴캐슬에서 처음 열었다. 3년 주기로 개최한다. 대한민국 서울에선 첫 개최다.

서울시는 이번 컨퍼런스에 ‘걷는 도시 서울’이란 방향 아래 공격적으로 펼쳐온 ‘보도블록 10계명’, ‘인도 10계명’과 같은 실천 정책과 2013년부터 개최해온 ‘보도블록 EXPO’ 등 보도 혁신정책을 전 세계에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보도블록 제조·공정, 보수, 유지·관리, 도료, 시공 장비 등 전 세계 각국의 우수한 보도블록 기술이 한 자리에 모이는 만큼 이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수용하고 연구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전시에 참여할 국내업체를 국제 콘크리트 블록포장 컨퍼런스 공식홈페이지(http://iccbp2018.org/)를 통해 모집한다. 현재 우리나라를 비롯한 미국, 독일, 이탈리아 등 여러 국가에서 신청해 58개 부스 중 43개 부스가 접수된 상태다.

컨퍼런스 주요 프로그램은 ▲개막행사 ▲전시관 운영 ▲학술대회 ▲문화시찰로 구성됐으며, 개막행사는 10월 17일(수) 열린다. 한국의 전통 문학과 국악이 어우러진 퓨전공연, (사)한국블록협회장의 개회사, 주요 관계자의 축연으로 진행된다.

고인석 서울시 안전총괄본부장은 “콘크리트 블록포장 관련 유일한 국제행사인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시 보도정책과 블록 기술을 국내·외로 알리고 최신 블록포장 기술을 공유하는 등 서울의 블록포장 기술을 한 단계 발전시키는 계기의 장이 될 것”이라며, “관련기관 및 업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술인 신문 / 조재학 기자 ( jjhcivil@daum.net )

<저작권자 © 기술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재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술인신문-영문 gisulin English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en&sl=ko&tl=en&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일어 gisulin 日文
http://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ko&tl=ja&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기술인신문-중국어 gisulin 中文
http://translate.google.com/translate?hl=ko&sl=ko&tl=zh-TW&u=http%3A%2F%2Fwww.gisulin.kr%2F&sandbox=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